Home 즐겨찾기추가 이메일문의 사이트맵
부산여성의전화 로고 당당한 여성, 세상의 희망 ! 부산여성의전화가 함께합니다. 상담 051-817-6464, 6474
게시판
공지사항
뉴스레터
프로그램안내
활동갤러리
활동소식
성명서/논평
자료실
월별일정
자유게시판
홈으로가기 >게시판>성명서/논평

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
331   '통합이 트렌드라고?'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체계 일방적 개편 여성폭력방... 2023.12.27 44
330   세계여성폭력추방주간, 한국은 여성폭력주간? 2023.12.27 34
329   “페미라서 맞아야 한다”? - 정부는 여성폭력 관련 인식 개선 예산을 ... 2023.11.30 37
328   넥슨은 일부 유저의 집단적 착각에 굴복한 '집게 손' 억지논란을 멈춰라 ... 2023.11.30 74
327   ‘엑시트’ 해야 할 것은 여성가족부가 아닌, 성차별이다. 윤석열 대통령... 2023.10.19 79
326   스토킹 피해자 신변보호조치 중 발생하는 여성살해 사건이 벌써 몇 번째... 2023.09.25 111
325   문제도 해답도 각자도생인 사회, 이젠 정말 멈춰라. 성평등해야 안전하다... 2023.08.31 100
324   [논평] 선글라스, 시럽타령 어이없다. 노동자에게 책임을 돌리고 낙인 씌... 2023.07.27 97
323   ‘법‧제도가 없어서’라는 핑계는 틀렸다 - 잇따른 데이트폭력 사... 2023.06.28 123
322   차별과 폭력 양산하는 정상가족주의 해체하라 – 생활동반자법 발의... 2023.05.26 128
321   [논평] 신당역 '여성 살해' 사건 200일, 스토킹 처벌법 제정 2년 달라진 ... 2023.04.27 106
320   [논평]2022 분노의 게이지 - 친밀한 관계의 남성 파트너에 의한 여성살해... 2023.03.28 129
319   [논평]‘폭행·협박’ 없다고 무죄 선고받은 군대 내 성폭력 가해자라니 ... 2023.02.28 159
318   [논평]여성폭력을 여성폭력이라 부르지 않겠다는 정부, 모두를 위한 것이... 2022.12.20 206
317   [논평]전화 안 받았으니, 스토킹 무죄? 판사 교육 의무화하라! 2022.11.16 168
       1    2    3    4    5    6    7    8    9    10         



부산광역시 부산진구 개금1동 177-139번지 5층 (614-813) / TEL : 051-817-4321 / FAX : 055-817-4320 / 이메일 : pwhl2001@hanmail.net / COPYRIGHT (C) 2015 pwhl.or.kr. 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gautech.
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 관리자접속